썸네일이고 나발이고 필요없이 결론부터 말하자면 떨어졌다.

떨어진김에 미팅 중 불쾌했던 것에 대해 후기남긴다.

(문자도 잘려서옴-_-)



본인은 시즌2에 본인포함 5명으로 신청을 했고 시즌2가 방영시작을 했는데도 불구하고 신청마감이 안되서 의아하게 생각했다.

그러던 어느날 1월30일에 제작진으로 부터 전화가 왔다.

봄촬영 할건데 참여의사 있냐고해서 넘나 기쁜맘으로 오케이 했고

이것 저것 물어보시길래 잘 대답하고 미팅 날짜를 친구들과 의논해서 남겨달라고 하셔서 전화끊고 바로 친구들과 이야기했다.

다들직장인이라 무조건 토요일로 날짜를 잡았고

다시 제작팀에 전화드려서 미팅날짜를  잡았다.

2월3일 오후 5시30분에 미팅일정을 잡았고 급 모여서 제주도에가서 하고싶은것 보고싶은것 등을 정했다.

이야기를 하다보니 모두다 IT직종에 종사하고 있어서 아날로그여행을 하는게 재미있을것 같다는 의견이 나왔다.

친구들 모두 동의하여 이야기한것 그대로 정리했다.

대망의 2월3일 JTBC

번호표 79를 받고 비밀유지협약서랑 개인정보동의서등 3가지 서류에 사인하고 신세계상품권만원짜리 1장씩 받고 대기했다.

두근대는 마음으로 미팅룸으로 들어갔고 3분의 작가님과 카메라 1대가 설치되어있었다.


대기업 다:다 면접이었던 느낌이었고 분위기 부드럽기는 커녕 피곤해서 별로 미팅하고싶어하지 않는 태도였다.

친구들과 본인은 너무 긴장해서 그것이 그당시엔 보이지 않았지만 질문에 최대한 자세하고 성실하게 대답하려고 노력했다.

프로그래머라는 직업에 대해 제대로 이해를 못하신것인지 우리가 준비해간 아날로그 여행에 대해 부정적인 태도셨다.


여기서부터 불쾌함이 시작되었다.

아날로그 여행을 말하자마자 가운데 앉아계셨던 제일 연장자이신거 같은 작가분께서 '왜 이런짓을 하냐' 는 듯한 표정으로


"왜... 굳이 그런 여행을..."


??? 이거 여행 프로그램 아닌가요....

이런 여행이든 저런여행이든...

생각해보면 탐험가 어쩌구 팀도 있었는데 왜 굳이 그런 여행이라뇨....


5명 모두 순간 벙쪄서 아무말도 못했고

신청자인 내가 먼저 다시한번 그 여행을 계획한 이유에 대해서 설명했다.

"직업상 매일 컴퓨터와 모바일에 둘러싸여있기 때문에 여행만큼은 그런 기기들로 부터 벗어나고 싶고

또 인터넷이나 핸드폰이 없어도 제주도에서 크게 길을 잃을 걱정이 없기 때문에 제주도에서 아날로그여행을 해보고 싶다.

그리고 이친구들과 함께라면 아날로그여행을 해봐도 괜찮을거 같다."


추가로 동행1이 "구글맵대신 종이지도를 보면서 여행하고 랜트도 안하고 대중교통 또는 자전거로 여행할것이다" 라고 말했을땐

이 여행의 취지를 정말로 이해하지 못한 발언을 하셨다.


"핸드폰 지도가 있는데 왜...."


????????일하기 싫으신듯....

그후로 우리는 전의를 상실했고 할말이 없어짐...


그리고 나서 우리이야기를 다들으신 그 연장자 작가님은 피식 하면서

"너무 방송의식해서 컨셉잡아 오신거 아니에요? 그냥 친구들끼리 가는 여행도 이렇게 갈건가요?"

라고 하셨다.


???그동안 방송에 나온 컨셉들은 뭐죠?

또 당황했지만 이번엔 동행4가 발끈하면서

"네. 갈건데요." 라고 해줘서 모두들 겨우 정신차리고 그렇다고 말했다.


그분이 믿던 믿지 않던 우리는 그렇게 가려고 지도찾고 블로그 리뷰뒤져서 찾은 자료를 토대로

미팅에 진실한 마음으로 참여했는데 이런반응...


신청서를 각자 뽑아서 보시던데 내용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계셨다는 느낌이 많이들었다.

신청서 내용을 잘 읽어보았다면 하지 않았을 의미없는 질문들과

질문 없냐고 물어보면서 질문 할 수 없게 벙찌게 만들었던 태도들....


물론 앞서 미팅이 많았다는것을 감안한다면 충분히 힘든 일정이셨을 것이다.

또한 우리가 제대로 충분히 말하지 않았다고 치자.

그런데 3분중 2분은 많이 웃어주시고 또 나름 친절하게 대해주셨는데 가운데 한분만 유독 부정적인 태도.

프로그램 사전미팅인데 대기업 압박면접 부장님 포스.

입사면접이었으면 박차고 나왔을 미팅이었다.



+신세계1만원 상품권 줄 때 소득신고하려고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받아감. 겨우 만원 주시면서 ^^ 이럴거면 주지마세요. 개인정보 쓰기 싫으니까요.



1. 문자열 자르기

: LEFT, RIGHT, SUBSTRING, SUBSTRING_INDEX


* LEFT(stringnumber_of_chars) - 문자열 왼쪽부터 자르기

ex) 

 SELECT LEFT(컬럼명, 5AS Ex FROM 테이블명;



* RIGHT(stringnumber_of_chars) - 문자열 오른쪽부터 자르기

ex)

▶ SELECT RIGHT(CustomerName, 5AS Ex FROM 테이블명;



SUBSTRING(stringstartlength) or (string FROM start FOR length) - 문자열 자르기

ex) 

▶ SELECT SUBSTRING(컬럼명, 25AS ExtractString FROM 테이블명;

▶ SELECT SUBSTRING("abcdefghijk", -55AS Ex;
   결과값 -> "ghijk"

▶ SELECT SUBSTRING("abcdefghijk", 5) AS Ex;
   결과값 -> "efghijk"



* SUBSTRING_INDEX(stringdelimiternumber) - 구분자로 문자열 자르기

ex)

▶ SELECT SUBSTRING_INDEX("www.tistory.com""."2);
     결과값 -> "www.tistory"




2. 문자열 합지기

: CONCAT 


* CONCAT(expression1expression2expression3,...) - 문자열 합치기

ex)

▶ SELECT CONCAT(컬럼1, " ", 컬럼2, " ", 컬럼3) AS Ex FROM 테이블;

SELECT CONCAT( "A""B", "C"AS Ex FROM 테이블;
   결과값 -> "ABC"

▶ SELECT CONCAT( "[", 컬럼1"]"AS Ex FROM 테이블;
   결과값 -> "[컬럼1값]"


3. 문자열 치환하기

: REPLACE


* REPLACE(stringfrom_substringto_substring- 문자열 치환하기(대소문자 구분)

ex)

▶ SELECT REPLACE("ABC ABC ABC""A""B");
   결과값 -> "BBC BBC BBC"

SELECT REPLACE("ABC ABC ABC""A""c");
   결과값 -> "cBC cBC cBC"

▶ SELECT REPLACE("ABC ABC ABC""a""c");
   결과값 -> "ABC ABC ABC"


엠블럭 아크릴 케이스

피규어 장식장

구매한지는 꽤 되었는데
깜빡 잊고 있다가 이제서야 올림...

애정하는 피규어의 보금자리를 위해
이곳저곳 비교해보다가 엠블럭을 알게됨.
가성비가 괜춘한듯해서 바로 구성지게 구매해버림.
http://smartstore.naver.com



직접 도면을 보면서 조립해야되는

조립식 장식장이다.

나는 E타입과 F타입을 구매했다.

박스 뚜껑을 열어보면 설명서와 함께도면이 붙어있다.



  



한쪽엔 E타입이 반대쪽엔 F타입이 붙어있다.




디스이즈 조립 설명서.

이것을 보고 충실히 조립하면 됨.



부위별로 뽁뽁이가 예쁘게 싸여있다.

안전한 포장에 감사합니다.

덕분에 뜯어내기 넘나 힘들었읍니다.

쓰레기가...읍읍...




이것은 E타입.

2칸짜리 2층인 구조를 만들예정.

앞판, 뒷판, 옆판, 뚜껑, 기둥, 모서리까지 완벽구성

아크릴 컷팅때문에 생긴 먼지인지

뭐 아주 미세한 가루같은게 묻어있기 때문에

조립하면서 틈틈이 청소가 필요하다.




이것은 F타입.

1칸짜리라 구성이 단촐하다.




럽이즈 오픈 도~~오오

E타입 포장을 먼저 풀었다.

옆면 앞면은 그냥 투명 아크릴.

뒷면이 거울이 부착된 아크릴이다.




기둥에 동서남북으로 틈이 있는데

그 틈에 옆통수를 담당할 투명 아크릴 판을 끼우면된다.

화살표 방향으로 끼워서 쭈우우욱 내리면

다 안들어간다.

당황하지말고 손바닥으로 탕! 쳐서 끼우면된다.



이렇게 끝까지 들어가야 한다.

계속치면 손바닥이 아프다.


그래서 바닥에대고 내려쳤더니

장판찍힌다고 등짝스메싱을 당할뻔했다.

다른 방법을 찾도록 한다.



  


E타입과 F타입의 옆통수 완성샷이다.


총 13번의 손바닥 내려치기로 인해

손바닥에 구멍이 날거 같았지만

이 어려운 것을 제가 해냈지 말입니다.




이제 뒷통수를 껴야한다.

통수는 미러덮개이기 때문에 필름이 부착되어있다.

저 화살표 모서리부터 쫘악 벗겨내고 끼워야된다.




필름을 벗긴뒤 뒤집어서 모서리를 맞춘다.



Like This.

엄청 쉬움.




근데 모서리덮개를 끼워줘야댐.

옆통수낄 때보단 끼우기 쉬우니 안심하시길.

이걸 앞쪽에도 끼워야 한다.

앞통수 덮개는 씌우지 않은채로 시행한다.

왜냐하면 앞통수는 피규어를 넣고 새운채로 넣어야 하기 때문이다.




짠! 이렇게 미러 덮개가 완성

앞쪽  모서리에도 모서리 덮개를 끼웠다.




이렇게 다 끼운 모습.

앞통수 끼우기는 초큼 어렵다.

사이트에서 설명이미지를 퍼왔다.


모서리덮개에 틈이 있는데 거기에 앞덮개 모서리를 끼워야된다.

앞덮개 4군데 모서리중 한군데만 컷팅되어있는데

이 모서리만 나중에 끼우면됨.



자이제부터 완성샷.





어째서인지 상디짱이 자꾸 넘어진다.

마음이 답답하다.


루피가 초점이 안맞아서 넘나 슬프네...


하지만 앞통수는 지문이 안묻게 조심한 덕분에

매우 깔꼬름하게 잘 부착되었다.


참고로 E타입과 F타입은 높이가 같아서

옆으로 연결이 가능하다.

나는 놓는 위치가 달라서 따로 떨어져 있지만

엠블럭의 특성상 위로든 아래로든 연결이 가능.


굉장히 합리적인 가격으로 좋은 퀄리티의 진열장을 구매한것같아 기쁘다.

피규어 구매 할 때마다 같이 구매할 예정이다.


+ Recent posts